‘호구의연애’ 유인영 “양세찬, 첫인상 호감남…웃음 매력적”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호구의 연애’ 유인영이 첫인상 호감남으로 양세찬을 꼽았다.

14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새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연애’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노시용, 노성욱 PD와 박성광, 양세찬, 장동우, 김민규, MC 성시경, 유인영, 감스트, 윤형빈이 참석해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유인영은 “첫인상이 호감이었던 분은 양세찬이었다. 웃는 모습이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든다. 오늘 실제로 봤을 때도 그 웃음을 가까이서 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유인영은 성시경과 호흡을 묻는 질문에 “성시경과 MC로는 처음이지만 다른 프로그램에서 많이 봐서 그런지 낯설지 않았다. MC가 처음이라 긴장도 됐는데 잘 챙겨주시고 재미있게 해줬다. 드라마에서 보여지는 모습 말고 자연스러운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호구의 연애’는 우리 주위에 있을법한 현실적인 ‘호감 구혼자’ 5인과 여성 회원들이 여행 동호회를 이뤄 함께 여행을 떠나고, 이들의 웃음만발 여행 과정과 미묘한 심리 변화를 지켜보는 리얼 로맨스 버라이어티다.

최근 연애리얼리티 프로그램이 봇물을 이루고 있는 가운데 후발주자로 나선 ‘호구의 연애’는 차별화 포인트로 남성 출연자들을 꼽았다. 멤버로는 개그맨 허경환과 박성광, 양세찬, 인피니트 동우, 배우 김민규가 출연한다.

‘호구의 연애’는 오는 17일 밤 9시 5분 첫방송 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네이버 채널에서 ‘아이뉴스24’를 구독해주세요.

▶디지털 마케팅의 미래 – 아이포럼 2019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